갯벌현황

북아메리카의 연안습지 분포 이미지

북아메리카의 연안습지 분포

미국의 연안습지는 길이가 수미터에서 수 킬로미터에 이르기까지 그 크기가 다양하며, 주로 하구나 만 주변에 널리 분포하고 있다. 연안습지마다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고 있지만 생태적 구조나 기능은 유사하다.

전 세계적으로 연안습지가 9개 지역으로 분류되는데, 이 중 미국의 2개 지역(북아메리카 동부연안습지와 북서연안습지)이 포함되어 있다. 북아메리카 동부연안습지는 뉴잉글랜드 지역의 습지, 멕시코만 지역의 습지, 뉴저지주에서 남쪽으로 걸쳐 있는 습지지역을 포함하고 있으며, 이에 비해 북서연안습지는 발달이 미약하다.


미국의 습지는 모든 주에 걸쳐 고르게 분포하고 있지만 분포면적은 기후, 토양, 지리적 특성에 따라 다양하다. [그림 3-2]에서와 같이 미국의 동남부지역에서 습지면적 비율이 높은 것을 나타내고 있으며, 특히 플로리다, 루이지애나, 알래스카주의 습지는 주 면적의 25%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다음으로 앨라배마, 아칸소, 조지아, 메인, 미시간, 미네소타, 미시시피, 사우스캐롤라이나, 노스캐롤라이나, 위스콘신주의 경우, 습지가 주 전체 면적의 15~25%를 차지하고 있다.

1970년 중반까지 미국의 습지는 9,900만 에이커였으며, 이중 연안습지는 28%인 2,740만 에이커를 차지하고 있었고, 특히 멕시코만 지역의 연안습지가 전체 연안습지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었다.


미국 연안습지 분포도

미국 연안습지 분포도


1950년대~1970년대의 습지손실은 연간 458천 에이커인데 손실 원인 중 87%가 농업개발 때문이며, 도시개발이 8%, 기타가 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습지개발로 많은 피해를 보고 있는 주는 루이지애나, 미시시피, 아칸소, 노스캐롤라이나, 노스다코다, 사우스다코다, 네브래스카, 플로리다, 텍사스, 뉴저지, 뉴욕, 캘리포니아 등이다.

특히 아이오와, 캘리포니아, 네브래스카주의 습지파괴는 심각하여 1980년대 초반에 이미 90% 이상의 습지가 사라졌으며, 미시시피, 미시간, 루이지애나, 코네티컷주의 경우도 절반 이상의 습지가 사라졌다.

1986년에 발효된 비상습지자원법(Emergency Wetlands Resources Act)에 의해 미국 야생동식물보호국(US Fish & Wildlife Service, USFWS)에서 보고한 자료에 의하면, 1997년 현재 미국의 습지는 105.5백만 에이커만 남아있고, 그 중 95%는 담습지이고, 5%는 염습지라고 기술하고 있다.

1986~1997년의 습지변화 정도를 살펴보면, 1997년 현재 총 644천 에이커가 손실되었고, 매년 58천 에이커가 손실되고 있다고 보고되고 있다. 이중 담습지의 총 손실은 633.6천 에이커로, 전체의 약 98%를 차지하고 있어 주로 담수 습지면적이 감소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염습지는 총 10.4천 에이커가 사라졌고, 이 중 가장 큰 손실을 보이는 습지 유형은 하구습지(70.2%)로 1986년에 비해서 14.5천 에이커가 감소되었다. 염습지가 손실된 가장 큰 이유는 연안지역의 개발과 도시화로, 도시화와 농촌개발이 43%, 매립 및 토양 퇴적과 같은 육지 이용으로의 변환이 30%를 차지하고 있다.

평점주기
Top